초전도체 한국 개발, 관련주부터 노벨상까지

초전도체 한국 개발, 관련주부터 노벨상까지

안녕하세요 당신에게 필요한 정보 모음집입니다.

오늘은 한국의 연구진들이 개발하여 세계에 큰 이슈가 되고있는 초전도체에 관해 알아보려 합니다.

초전도체의 역사부터 한국 연구진이 개발한 ‘LK-99’까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초전도체의 관련주와 여러 정보들을 전해드리려 합니다.

오늘도 당신에게 필요한 정보가 되길 바랍니다.

초전도체란?

초전도 전이 온도(superconducting transition temperature,Tc)라고 하는 특정 온도 이하에서 모든 전기 저항을 잃어버리는 물질을 초전도체(superconductor)라고 합니다.

이러한 현상은 1911년, 네덜란드 물리학자 오너스(H. K. Onnes)에 의해서 처음으로 발견되었습니다. 일반적으로 구리나 은과 같은 금속성 도체(metallic conductor)의 전기 저항은 온도가 낮아짐에 따라 점차 감소한다. 그러나 초전도체의 경우에는 Tc 이하로 냉각되면 갑자기 저항이 0인 완전 도체(perfect conductor)가 되고, 한 번 발생한 전류는 에너지 손실 없이 무한히 흐르며, 특징적으로 외부의 자기장(magnetic field)을 배척하는 마이스너 효과(Meissner effect)가 나타납니다.

1986년, 페로브스카이트(perovskite) 구조를 갖는 몇 가지 구리 산화물 세라믹(ceramic) 물질의Tc가 90K(-183℃) 이상임이 밝혀졌는데, 이러한 물질을 고온 초전도체(high-temperature superconductor)라고 부릅니다.

이 물질의 발견은 지난 30년 동안 가장 중요한 과학 발전 중의 하나로서, 초전도체는 화학, 물리, 재료 과학 분야에서 수많은 연구를 촉진해 왔으며, 향후 초고속 컴퓨터, 자기 부상 열차, 에너지 손실 없이 송전하는 전력선 개발을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즉, 초전도체는 전기 저항이 없어 전류를 에너지 손실 없이 무한히 흐르게 할 수 있는 굉장한 발전을 가져다 줄 수 있는 물체입니다.

초전도체의 특징

  • 전기 저항이 없음: 초전도체는 매우 낮은 온도에서 전기 저항이 없어지는 현상을 보여줍니다. 이러한 특성으로 인해 전류가 흐르면 에너지 손실이 거의 없이 전기를 전달할 수 있습니다.
  • 강력한 자기장 방어: 초전도체는 외부 자기장을 배척하는 마이스너 효과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특성은 자기 공명 이미징 등의 응용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 저온 환경 필요: 초전도체는 일반적으로 매우 낮은 온도에서 동작하므로, 액체 헬륨과 같은 고비용 냉매를 사용하여 저온 환경을 유지해야 합니다.

초전도체 개발로 인한 변화

초전도체의 특별한 특성은 다양한 분야에 혁신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 전력 전송 효율 향상: 초전도체를 사용하여 전력을 전달하는 시스템을 구축하면, 에너지 손실은 최소화하면서 효율적으로 전력을 전송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전력 공급의 효율성이 크게 향상될 수 있습니다.
  • 자기 공명 이미징 발전: 초전도체의 마이스너 효과를 활용하여 의료 영상 진단 분야에서 더 정교하고 정확한 자기 공명 이미징 기술이 개발될 수 있습니다.
  • 저전력 컴퓨팅: 초전도체의 저저항 특성으로 인해 전력 소비가 매우 낮은 컴퓨터 시스템이 개발될 수 있습니다. 이는 미래의 저전력 컴퓨팅 시스템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 전기 저장 장치의 발전: 초전도체를 이용한 높은 효율의 전기 저장 장치가 개발되면, 에너지 저장 기술이 혁신적으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초전도체의 개발 가능성

위에 서술한대로 초전도체는 엄청난 성능을 지니고 있지만 현실에서 활용되기 쉽지 않았습니다. 바로 초전도체가 초전도 전이 온도라는 아주 극저온에서만 발현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현실에서는 그러한 극저온의 환경이 없기 때문에 실험적으로 구현이 되어도 실용화되는 것이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

하지만 꾸준한 발전을 통해 상용화가 된다면 인류 역사상 가장 큰 발전이 이룩될 수도 있습니다.

LK-99 , 한국이 발명한 실용성있는 초전도체

초전도체가 요즘 각광 받고 있는 것이 바로 한국 연구진이 개발한 LK-99 때문입니다.

LK-99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LK-99 란?

LK-99는 대한민국의 과학자 이석배와 김지훈 등이 발명에 성공한 세계 최초의 상온 및 상압(지구의 환경) 조건에서 초전도체로 발현될 수 있다고 주장되는 물질입니다.

LK-99라는 명칭은 이석배의 성(Lee)의 L과, 김지훈의 성(Kim)의 K를 따고, 이들이 연구를 시작한 1999년에서 99를 따 ‘LK-99’라는 명칭이 만들어졌습니다.

상용화 가능성, 노벨상?

LK-99가 상온-상압 초전도체로서 확실히 입증이 되고 사용화가 가능하다면, 그야말로 인류 역사상 최대의 발명으로 평가 받을 수 있습니다.

현대 과학 산업과 기술의 시장을 완전히 뒤집어 놓는 아주 거대한 발명입니다.

만약 입증이 된다면 노벨물리학상은 기본이고 인류 과학 발전에 있어 엄청난 족적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입증에 관해서는 아직 학계에서 연구 중에 있다고 합니다.

이전에 발견된 초전도체 물질들도 상용화에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도 하니, 조금 더 기다려봐야 하는 상황이다.

해외 학계들의 반응

학계에서도 “초전도체가 아니다”, “입증이 부족하다”라는 의견이 있습니다.

이와는 반대로, 현재 전세계 연구진들이 LK-99의 재현에 많은 관심을 가지며 여러 시뮬레이션을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다음과 같은 반응도 있었습니다.

미국 국립연구소는 LK-99가 이론적 가능성이 있다고 확인되었다는 발표를 하였습니다.

중국 연구진은 실험실을 재현하는 데 성공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렇듯 전세계가 우리 연구진이 개발한 LK-99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은 사실이며, 국내 연구진 측은 입증할 수 있는 자료들이 있다고 얘기 중입니다.

아마 빠른 시일 내에 입증의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초전도체 관련주

초전도체

간단하고 빠르게 현재 초전도체 관련주를 알려드리겠습니다.

  • 서남
  • 덕성
  • 신성델타테크
  • 모비스
  • 고려제강
  • 대창
  • 원익피앤이
  • 서원
  • 티플랙스
  • 국일신동

이 외에도 더 많은 관련주가 있지만, 이 중에서 기업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시고 현명한 투자를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마무리

오늘은 초전도체와 그 관련주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국내 연구진이 개발한 LK-99가 꼭 입증되어 세계적인 발전과 대한민국의 위상이 높아지길 바라며 오늘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참고한 곳 : 뉴스, 나무위키, 네이버 지식백과

Leave a Comment